본문 바로가기

제프 그린

드디어 탈꼴찌!!!! OKC 썬더 탈꼴찌의 제물은 뉴저지 네츠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가 오늘 뉴저지 네츠를 94-85 로 꺾으면서 시즌 10승째(35패)를 찍었다. 이번 달 초 뉴저지 원정에서 연장전까지 가서 패했던 아쉬움을 통쾌하게 갚아준 승리였다. 동시에 썬더는 시즌 개막부터 고수해왔던 리그 꼴찌자리를 워싱턴 위저즈(9승 35패)에게 넘겨주면서 탈꼴찌에 성공했다. 썬더는 10승 35패로 세크라멘토 킹스와 공동 28위.(NBA 순위보기) 30위나 28위나 어차피 하위권. 그게 그거 아니냐 하겠지만. 한때 리그 최저승률을 갱신하는 것 아니냐는 걱정이 들게했던 썬더로서는 나름 의미가 있는 순위라고 하겠다. 1월 들어서 6승 6패. 다음 멤피스와 유타 경기를 반타작한다면 1월 5할 승률도 가능하다. 한때 12연패를 하던 팀이 1월 한달간 5할.. 더보기
이 맛에 팬질한다 승리의 제프 그린!!!! 버저비터 위닝샷 작렬!!!! 더보기
OKC 썬더 시즌 첫 연승 시즌 첫 연승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 지난번 유타 재즈를 114-93 으로 꺾은 후, 이어 벌어진 경기에서 디트로이트 피스톤즈를 89-79 로 꺾으면서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가 프랜차이즈 첫 연승이자 시즌 첫 연승을 거뒀다. 그동안 썬더가 연승 거두기를 학수고대해왔었기 때문에 이번 연승은 정말 감격 그 자체라고 하겠다. 이번 연승에서 주목할만한 것은 썬더가 어떻게 경기를 마무리하는지를 알아가고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는 점이다. 그것도 5할 승률 이상을 기록중인 재즈와 피스톤즈를 상대로 말이다. 예전 썬더의 경기를 돌아보자. 썬더는 유독 4쿼터 패배가 많았다. 3쿼터를 10점차 이상으로 리드하고 있어도 4쿼터만 시작되면 이상하게 선수들의 몸이 굳고 턴오버를 남발하면서 경기를 어렵게 이끌어가고 결국 경기를 패했었.. 더보기
[NBA]OKC 썬더 - 두번의 백투백. 반타작 성공 1월 1일에 덴버와 경기이후 웬일로 3일 휴식이었나 싶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5일간 4경기를 두번의 백투백을 홈-원정-홈-원정으로 치루는 빡센 일정이 기다리고 있었다. 상대는 뉴욕 닉스 - 미네소타 팀버울브즈 - 휴스턴 로켓츠 - 시카고 불스. 그리고 썬더는 놀랍게도 이 일정에서 2승 2패라는 나쁘지 않은 성적을 거뒀다. 최근 6경기 3승 3패를 기록하면서 나름 상승세라면 상승세. 원래 미네소타전을 제외한 3경기를 보고서 그때그때 리뷰를 써보려했지만 몸상태가 좋지 않은 관계로 가장 최근에 본 불스전을 중심으로 썬더의 백투백을 돌아본다. 두번의 백투백 마이크 댄토니 감독을 영입하고 달리는 농구로 컬러를 바꾼 닉스를 상대로 썬더는 점수쟁탈전 끝에 107-99 로 승리를 거뒀다. 이 경기는 올시즌 썬더가 잘한.. 더보기
오크군단 썬더의 미래. "리틀 3" - 듀란트, 그린, 웨스트브룩 - 다음 카페 ILOVENBA에 올릴려고 작성한 글입니다. 썬더팸이 워낙 침체기라 말이죠. 큼. 알럽에 올리는 것이라 경어체입니다. 간만에 경어체 글을 쓰려니 어색하네요. ㅎㅎ 내용은 그동안 블로그에서 썼던 내용 짜집기 입니다.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는 현재 4승 29패로 서부지구 꼴찌는 물론이고 NBA 전체 꼴찌입니다. 보스턴, 클리블랜드, 레이커스가 현재까지 5패라는 것을 감안하면 썬더의 성적이 얼마나 형편없는지 한눈에 들어옵니다. 오죽하면 1972~73시즌 필라델피아가 가지고 있는 9승 73패의 NBA 역사상 최저승률을 갱신할 것이란 이야기도 심심치 않게 나오겠습니까? 하지만 썬더가 연일 패배를 거듭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저는 그 패배속에서 희망을 보고 있습니다. 리빌딩 팀인 썬더에게 애시당초 많은 .. 더보기
[NBA]OKC 썬더 4승 - 2008년 깔끔하게 마무리 미국 현지시간으로 2008년 마지막 날에 열린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와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경기.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는 접전끝에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에게 107-100으로 승리를 거두면서 2008년을 마무리했다. 비록 시즌 4승째였지만 말이다. 그동안 패한 경기들에서 썬더가 드러냈던 문제점이 많이 보완된 워리어스 전이었다. 리바운드에서 45-35로 앞섰고 고질적인 문제였던 공격리바운드도 9개 밖에 빼앗기지 않았다. 12월 8일 워리어스전에서는 비에드린스에게만 오펜스 리바운드 6개를 헌납했던 썬더였다. 썬더가 범한 15개의 턴오버가 결코 적은 수는 아니었지만 패한 경기에서 보여줬던 4쿼터 결정적인 순간에 어이없는 턴오버를 쏟아내었던 모습은 나오지 않았다. 그리고 흐름을 끊는 역할을 종종 했던 부정확한 .. 더보기
[NBA]희망과 실망이 교차한 썬더의 동부 원정 3연전 오클라호마 시티 썬더는 지난 23일부터 애틀란타 - 디트로이트 - 워싱턴을 도는 동부 원정 3연전을 치뤘다. 결과는 3패. 한 경기도 못 건졌다. 동부 최하위 4승팀 워싱턴을 상대로는 해볼만하지 않을까 싶었는데 그나마도 졌다. 세 경기 모두 지는 패턴은 비슷했다. 3쿼터까지는 박빙, 4쿼터 초반에 상대팀에게 런을 허용하면서 점수차가 갑자기 벌어지면서 결국 패배. 하지만 이번 원정 3 경기가 주는 느낌은 모두 달랐다. 애틀란타 호크스전은 전과 같은 느낌이었다면 디트로이트 피스톤즈와 경기는 잠재력을 볼 수 있었고, 희망을 볼 수 있었다. 하지만 워싱턴 위저즈전은 허무한 리셋 과정에서 실망감을 느끼게했다. 애틀란타 호크스전은 전에 포스팅을 했으니 디트로이트와 워싱턴 경기를 중심으로 썰을 풀어본다. 희망을 봤던.. 더보기
[NBA]OKC 썬더, 또 한번의 4쿼터 부진 애틀란타 호크스와 원정경기. 3쿼터까지는 69-68 로 박빙의 경기였다. 하지만 4쿼터 시작하고 8분이 될때까지 썬더의 득점은 러셀 웨스트브룩의 자유투 1개로 1점. 반면에 호크스는 9점을 쏟아부으면서 점수차를 벌렸다. 호크스의 런의 빌미를 제공한 것이 썬더의 두번의 실책이었기 때문에 더 뼈아펐다. 여기서 벌어진 점수차가 결국 99-88 패배로까지 이어졌다. 4쿼터 점수는 30-20으로 호크스 리드. 호크스에서는 고비때마다 조 존슨이 에이스 모드를 발동시키면서 팀을 이끌었다. 20득점 11리바운드 11어시스트로 트리블 더블 달성. 조 존슨도 "썬더 나오면 땡큐" 클럽 플레티넘 회원으로 임명합니다. 반면 썬더의 케빈 듀란트는 종료 3분전 중요한 득점을 성공시키면서 경기를 4점차까지 만드는데는 성공했지만 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