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캣푸드 쇼핑

사는 이야기/고양이

by 폭주천사 2008. 9. 18. 22:27

본문

벌써 한 달이 지났다. 예전에 콕이만 있을 때는 두 달에 한 번 정도 사료와 모래를 주문했는데, 보리가 오고나서는 텀이 점점 짧아지고 있다. 그래서 이제는 한 달에 한 번 주문. 

이번에는 추석이 끼어 있어서 타이밍이 잘 안맞겠다 싶었는데 마침 간식 캔을 많이 사논 관계로 이번에는 별 탈 없이 넘어갈 수 있었다. 지난 번에는 중간에 사료가 똑 떨어져서 고생을 좀 했었지. 아무튼 이걸로 녀석들 또 한 달 배부르게 지낼 수 있겠다.

<택배 도착하자마자 점검 나온 콕이>


<내용물 검사에는 보리까지 한 몫 낀다.>


<택배의 꽃은 역시 박스 아니겠어? 비워진 박스 안에 들어가서 스크래치 중인 콕이. 속으로는 보리를 생각하면서 발톱을 세우고 있지 않을까?>


<어지간히 스크래치를 했지만 여전히 성이 안차는 모습>


<문라이트님 흉내내기. 항공촬영>

<콕이가 너무 박스를 좋아하는 것 같아서 장난감도 만들어줄 겸 옆에 구멍을 뚫어줬다. 아니나 다를까. 잽싸게 박스안에 들어가는 콕이>

<"아니 콕이 형한테 새로운 집이?" 질투의 화신 보리가 가만히 있을리 없다>

<"콕이 형님, 새집도 생겼는데 집들이 한 번 합시다">


<집안 내부도 살펴보고>


<급기야 박스에 들어가기를 시도하는 보리. 콕이는 과연 이대로 박스를 빼앗길 것인가?>



<다행히 보리는 박스에 큰 관심이 없었다. 덕분에 콕이는 박스안에서 질리도록 놀았다.>


<"저런 좁아터진 박스가 뭐가 좋다고...">




그리고 보너스 컷.

보리와 콕이가 같이 침대에서 잠자고 있는 순간을 포착했다. 이제까지 저런 모습은 한 번도 없었다. 콕이가 침대에 올라오려고 하면 보리가 막 못살게 굴어서 내쫓곤 했는데. 보리가 자는 사이에 콕이가 슬쩍 올라온 것일까? 아무튼 다정한 모습은 아니지만 같은 침대에서 뒹굴거리고 있는 모습 보기 좋구나.

저 콕이와 보리 사이의 공간에 쏙 들어가면 그야말로 고양이 할렘인데..ㅋㅋ 오른손으론 콕이를 왼손으론 보리를 쪼물딱 쪼물딱..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고양이를 부탁해]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사는 이야기 > 고양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양이의 수면 바이러스  (30) 2008.10.15
헐..나 삐졌음...  (24) 2008.10.08
냉장고는 누구 차지?  (20) 2008.10.01
사이좋게 한 컷  (26) 2008.09.24
캣푸드 쇼핑  (16) 2008.09.18
고양이 간식 캔 구입  (16) 2008.09.12
보리. 동물 병원에 가다.  (17) 2008.09.10
고양이도 가을 타나?  (24) 2008.09.07
퍼마스터 구입. 그리고 보리의 프리즌 브레이크  (12) 2008.08.21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8.09.18 22:42 신고
    역시 택배 검사는 철저히 하는군요..ㅋ.ㅋ
  • 프로필 사진
    2008.09.18 23:30 신고
    주인은 살이 점점 빠지고 고양이들은 뒤룩 뒤룩 쪄가고...-_-;
    돈 많이 깨지겠어요.;;
  • 프로필 사진
    2008.09.18 23:32 신고
    저도 오늘 애들 사료 주문 마쳤어요 ㄷㄷㄷ
    식구가 2명으로 늘어난 후로는 매달 한번꼴로 주문 하는 것 같아요 ㅎㅎ
    • 프로필 사진
      2008.09.19 09:29 신고
      저희도 사료를 대용량으로 바꾸고, 모래도 세트로 시키는데 따라가질 못하네요. ㅎㅎ
  • 프로필 사진
    2008.09.19 01:46 신고
    미로는 외동묘라 그런지~두달에 한번 쇼핑을 하게 되더라구요;;;
    마지막 택배는 언제 받아봤는지 기억이 가물가물~
    택배 오는 날은 어쩐지 저도 기대감이..ㅋㅋ
  • 프로필 사진
    2008.09.19 15:39 신고
    하여간 ㅋㅋㅋㅋ녀석들 택배 검사는 ㅋㅋㅋㅋ
    어느 집이든 냥이님이 있으면 철처한 검사를 받져 ㅋㅋㅋㅋ
  • 프로필 사진
    2008.09.19 16:00
    나는 집에서 보리 키울때는 한달에 한번씩 시켰는데 ㅡㅡ?

    라이트대용량 세트모래 캔 간식 한달 기본 8만원정도 ㄷㄷ

    역시 그분의 손은 워낙 크셔서 ㄲㄲ
    • 프로필 사진
      2008.09.20 09:06 신고
      라이트 대용량을 보리 혼자 한달만에 먹는다고? 그러니까 저리 살이 쪘지.-_-;; 아무튼 그분의 손은 대단하다니까.
  • 프로필 사진
    2008.09.19 19:18
    우리 냥이는 너무 안 먹어서 탈.. 두어달에 한번 캔사료 사고..
    간식은 서너달에 한번.. 건사료는 거의 반년에 한번.. -_-;
    캔사료는 매일 먹는것보다 버리는게 더 많아요.. 젠장.. ㅠ.ㅠ
    • 프로필 사진
      2008.09.20 09:07 신고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스스로 다이어트를 하는 건가요? 그래도 너무 안 먹으면 안될텐데요.
  • 프로필 사진
    2008.09.24 16:01 신고
    보고 싶었던 녀석들입니다.
    보리가 그새 은근 무게감이 더 나가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