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농구 이야기/OKC Thunder

3연패


오늘 시카고 불스에게 지면서 3연패다.

 

흐름이 좋지않다.

 

멤피스와 클리블랜드에게 모두 한골차로 패했다.

 

젊은 선수들이 의기소침해질만하다.

 

클리블랜드 전에서 실망한듯 고개를 떨구던 케빈 듀란트의 얼굴이 아직도 잊혀지지 않는다.

 

그래서 홈 4연전의 시작인 시카고 불스전이 중요했다. 분위기 전환을 위해서 말이다.

 

하지만 패했다.

 

경기력도 그다지 좋지 못했다.

 

최근에 본 경기들 중에서 손에 꼽을 정도로 답답한 경기였다.

 

앞으로 홈 4연전이지만 상대가 덴버, 골든 스테이트, 애틀란타

 

쉽진 않아 보인다.

 

불스의 데릭 로즈와 조아킴 노아는 정말 많이 성장했다.

 

확실히 지난 보스턴과 플레이오프가 젊은 선수들의 성장에 큰 도움이 된 것 같다.

 

플레이오프라는 정규시즌과는 또 다른 무대는 이런식으로 젊은 선수들에게 성장의 기폭제 역할을 한다.

 

그래서 올시즌 선더가 플레이오프에 올라갔으면 하고 바라고 있다.

 

선더의 영건들이 플레이오프 무대를 거치면서 더 성장할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올시즌 서부는..참 답 안나온다.

 

승률 53%로 컨퍼런스 11위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