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수술하게 되었습니다.

사는 이야기/생활

by 폭주천사 2009. 8. 24. 15:46

본문



제 블로그를 예전부터 방문하셨던 분들은 아시겠지만 제가 갑상선이 않좋았습니다.


작년 12월에 종합검진 받았을 때 갑상선 호르몬 수치가 높고 오른쪽에 결절이 있다는 진단을 받았었습니다. 그리고 내분비 내과에서 따로 진료를 받았죠.


감상선 호르몬이 높았던 것은 일시적인 현상이었기 때문에 별다른 치료없이 정상으로 돌아왔습니다만, 문제는 갑상선 결절이었습니다. 이게 남자한테는 자주 나타나는 것이 아니어서 말이죠.


2월에 세포검사를 했습니다. 목을 주사바늘로 찌르는데 참 무시무시하더군요. 큼. 아무튼 이 당시 세포검사때 상태가 애매했습니다. 양성과 음성의 중간쯤 상태라고 의사선생님은 알기 쉽게 이야기를 하시더군요. 애매한 상황이라 판단을 유보하고, 진행상태를 본 뒤에 6개월 후에 다시 한번 세포 검사를 하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며칠전에 두번째 세포검사를 했는데 첫번째 세포검사 상태보다 상태가 더 않좋아졌습니다. 암일 확률이 80% 정도라는 진단을 받았고요. 이런 진단이면 암환자로 등록이 된다고 하더군요. 차트를 대충 보니 상태를 4단계 정도로 구분을 하던데 저는 3번째 "서스피셔스 어쩌고 저쩌고.." 단계였습니다. 3번째와 4번째 단계는 수술이 필요하다고 했습니다. 되도록이면 수술은 빠를수록 좋다고 하여 이번 주에 수술 날짜가 잡혔습니다. 한 일주일 정도 입원을 해야할 것 같네요.


암진단을 받고 수술일정까지 잡히긴 했지만 딱히 기분이 나쁘거나 무섭거나 우울하거나 하진 않습니다. 어머니께서 갑상선 암 수술을 하셨기 때문에 저는 첫번째 세포검사 상태를 보고 어설프게나마 예상은 했더랬습니다. 또 결절의 크기가 1cm 미만이라서 수술이 비교적 간단할 것이라고 하고요. 수술 후 일주일이면 왠만한 일상생활은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어쩌겠습니까? 이미 수술하기로 결정한 것, 잘하는 수밖에요. ^^


다만 색시가 내색은 안하지만 많이 걱정하는 눈치인데, 걱정시켜서 색시에게 미안해지네요.너무 많은 걱정은 안했으면 좋겠습니다. 


" 자기야, 나 수술받고 일주일이면 다시 건강해져서 거뜬하게 회복할꺼에요. 너무 걱정하지 말아요. 사랑해요~~^^"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 사진
    2009.08.24 20:24
    다 잘 되실겁니다. 힘내세요. 화이팅~!!
  • 프로필 사진
    2009.08.24 20:54 신고
    벌써 들어서 아시겠지만 그리 큰 수술이 아니라고 합니다. 걱정 마시고 수술 잘 하고 오시기 바랍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8.24 21:04
    수술 잘 받고 얼른 쾌차하셨음 좋겠습니다. 힘내세요~
  • 프로필 사진
    2009.08.24 22:13 신고
    어이쿠 이런 다 잘되서 언릉 쾌차하시길 응원하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8.25 00:33
    다 잘되실 겁니다. ^^ 쾌유를 빕니다 !!
  • 프로필 사진
    2009.08.25 00:33
    요즘 일이 바뻐서 블로그에 거의 들어오지 못했는데, 운영자 모임에서 수술하신다는 글을 보고 깜짝 놀라서 찾아왔습니다. 위에 올려주신 글을 보니 일찍부터 검사받아오셨고, 수술하면 좋아지실 것이라고 하니 정말 다행이네요. 정말 건강이 가장 중요한 것 같아요. 수술 잘 받으시고, 빨리 건강 되찾으시길 진심으로 바라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8.25 07:17
    헉!! 제가 아는 어떤 블로거님 여친도 그 수술을 하셨다고 하는데 으악!! 글고 제가 아는 어떤 동생도 어렸을때 갑상선 이상으로 고생했던 적이 있었습니다.

    꼬박꼬박 납부하는 건강보험료! 조그만 이상이 있어보이면 바로 병원 가셔서 체크해야 합니다!! 그래야 조기발견도 되는거구 치료도 쉬운거고...초기때부터 검사해오신거라 현명하셨다 생각되구요.

    병이고 수술이고 경중은 있어도 절대 '대수로운'것은 없다고 생각되는바, 글처럼 가뿐한 마음으로 잘 마치시고 오시길 바랍니다. 빠른 쾌유 아자!!!
  • 프로필 사진
    2009.08.25 12:16 신고
    저도 얼마전에 수술을.........
    잘 치료하시고 돌아오세요........
  • 프로필 사진
    2009.08.25 13:56
    그까짓거 별거 아니에요.
    절대 걱정마시고,
    조신하게 얌전하게 폭주천사님 기둘리고 있겠습니다.
    아자아자 화이팅~
  • 프로필 사진
    2009.08.25 15:27
    건강하게 잘 되실겁니다. ^^ 너무 심려치 마세요. 나중에 건강한 모습으로 글로 뵙겠습니다. ^^
  • 프로필 사진
    2009.08.27 12:11
    힘내시길^^
  • 프로필 사진
    2009.08.27 13:13 신고
    오랜만에 찾아뵈는데 이런 소식이...
    수술 잘 받으시구요. 빠른 쾌유를 빌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8.27 17:37
    저도 오랜만에 찾아 왔는데 이런...

    꼭 성공적인 수술이 될 겁니다. 빠른 완쾌 진심으로 바랄께요~
  • 프로필 사진
    2009.08.27 17:39
    아 폭주천사님 쾌유와 멋진 수술결과를 기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
  • 프로필 사진
    2009.08.29 17:57 신고
    에궁.. 갑상선암 진단받으셨네요..
    (제가 암센터에 근무하고 있어서.. 남일같지 않네요~~)
    갑상선암은 다른암종들과 비교해서 생존율이 제일 높은 암이죠.
    다행히 일찍 발견하신거 같아 금방 이겨내시리라 믿어요. ^^
  • 프로필 사진
    2009.08.31 11:45
    으으, 오랜만에 이런 비보로군요.ㅠㅜㅠㅜ 그래도 조기에 치료하시니 다행입니다. 빨리 쾌유하셔서 좋은글로 뵈면 좋겠네요. 화이팅 하세요!!
  • 프로필 사진
    2009.08.31 18:01
    너무 늦게 확인했네요. 빨리 돌아오실테니까 걱정 안하고 있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8.31 19:19 신고
    그나마 일찍 발견하셔서 정말 다행입니다. 저도 별 걱정 하지 않고 있겠습니다. 조금 있으면 건장하게 돌아오시라 믿기 때문입니다. 몸조리 잘하시기 바랍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9.01 21:08 신고
    이제쯤 돌아오셨을까 싶어서 방문했는데.....아직 모니터앞에 앉으실 수 있는 상황은 아닌가 보군요. 내일 다시 오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9.03 01:22 신고
    오셨으면 답변 바랍니다. 오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