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농구 이야기/OKC Thunder

얼 와슨 방출


관련 기사 : Thunder Waives Earl Watson


얼 와슨 방출이라. 좀 뜬금없는 무브네요.


물론 얼 와슨이 현재 썬더에서 출전시간을 얻을 수 있는 상황은 아닙니다. 이미 지난 시즌 중반에 웨스트브룩에게 선발자리를 빼앗겼고, 션 리빙스턴이 합류한 이후에는 아예 정규 로테이션에서 빠진 상황이었죠. 다음 시즌에도 분명 가비지 타임에나 얼굴을 볼 수 있었을 겁니다.


하지만 만기계약 선수이기 때문에 트레이드 데드라인쯤해서 괜찮은 매물이 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방출해버렸네요. 게다가 팀내에는 부분적으로 보장된 계약을 가진 처키 앳킨스도 있는데 말이죠. 처키 앳킨스가 방출 1순위라고 생각했는데요.


아마도 샘 프레스티는 얼 와슨의 만기 계약의 가치가 그리 높지 않다고 생각한 모양입니다. 트레이드 데드라인까지 데리고 있어봐야 별 거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바이아웃을 통해 당장 셀러리를 조금이나마 줄이는 방법을 택한 것 같아요. 그리고 얼 와슨에게도 다른 팀에서 뛸 기회를 주는 것이기도 하고요.


얼 와슨은 코트압박 능력도 괜찮고 특히 달리는 농구에서는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선수입니다. 좁은 시야와 기복있는 슈팅으로 인해서 주전감은 아니지만 백업으로 15분에서 20분은 충분히 소화할 수 있는 선수죠. 백업 포인트 가드가 부족한 팀들이 고려해볼만한 선수입니다. 인디애나 페이서스와 계약할 것이란 루머도 있네요.


사실 얼 와슨은 지난 시즌부터 트레이드를 요청했다는 루머도 있었고, 인터뷰에서도 팀내에 자신의 자리는 없다며, 팀을 떠나겠다는 이야기를 했었죠. 젊은 선수들이 주축인 팀의 케미스트리에 좋은 영향을 미치진 못했습니다.


지금 보니 이번 바이아웃은 팀을 위해서나 자신을 위해서도 좋은 선택이었던 것 같습니다.


얼 와슨을 웨이브 시키면서 썬더는 로스터에 자리가 만들었고, 이로써 진행중인 데스먼드 메이슨의 재계약도 성사될 가능성이 꽤 높아진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ziri.egloos.com BlogIcon 바른손 2009.07.18 12:05

    저도 오늘 소식을 접하고 조금 놀랐습니다.

    • Favicon of https://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9.07.18 12:22 신고

      저도 좀 놀랐습니다. 뜬금없는 방출이라서요. 전에 세네도 이런식으로 방출되었었죠.

      로스터에 자리를 만들면서 얼 와슨에겐 뛸 수 있는 기회를 주는 것이 목적이었던 것 같습니다. 지난 시즌 FA였던 크리스 윌칵스도 이런 식으로 트레이드 데드라인때 보내줬었죠.

      나름 팀 이미지도 좋게 가져가려고 노력하는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neoroomate.tistory.com BlogIcon Roomate 2009.07.19 01:28 신고

    팀에 안 좋은 영향을 끼치고 설 자리가 없는 건 데미언 윌킨스도 만만치 않은 거 같은데...-_-;

    듀란트-하든-세폴로샤-위버-윌킨스까지.-_-;

    하든이 제대로 적응을 하면 가슴 아프지만, 그린+@로 제대로 된 센터 하나 구하는 게 나을 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s://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9.07.19 10:29 신고

      데미언 윌킨스도 잉여전력이긴 합니다만, 윌킨스는 셀러리가 크지 않기 때문에 바이아웃으로 털어낼 금액이 크지 않죠.

      썬더가 대략 11.5밀 정도의 샐캡 여유가 있었는데 와슨의 바이아웃으로 14밀정도의 샐캡 여유를 확보했다고 합니다.

      센터 영입은 올해 합류한 멀린스나 화이트, 이바카등의 성장을 좀 지켜봐야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