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크리스마스

2017.12.24. 산타는 없다. 내일은 1년 중에 현서가 가장 손꼽아 기다리는 날인 크리스마스다. "크리스마스 선물이 과연 무엇일까?" 현서가 매년 이맘때마다 했던 행복한 고민이다. 그런데 올해는 이 고민과 더블어 "과연 산타는 있는가? 아무리 봐도 선물은 산타가 아니라 아빠가 주는 것 같다. 산타=아빠 아닌가?"라는 고민을 더 크게 하고 있다. 아마도 학교에서 친구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은 산타가 아니라 아빠나 엄마가 사주는 것이라는 말을 들었겠지. 겉으로 말은 안하지만 이미 한 99%는 산타=아빠라는 심증을 굳힌 것으로 보이고, 지금은 확실한 증거를 찾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 예로, 현서가 며칠 전에 엄마에게 집에 있는 포장지를 보여달라고 했다는 것이다. 포장지의 일치 여부로 산타=아빠를 확인하려는 것 같다. 그런 생각을 하다니... 더보기
To. 산타 할아버지 현서가 기다리고 기다리던 크리스마스.선물도 받기 전에 이미 산타 할아버지께 선물 주셔서 고맙다고 편지까지 썼다. ^^산타 할아버지께 답례로 뽑기까지 준비해놓고. 삐뚤빼뚤 적은 편지가 너무 귀엽다. "산타할아버지 선물 주셔서 고맙습니다. 뽑기하고 가세요.트리 아래 있어요."하지만 전과는 다르게 산타 할아버지가 진짜 있는지? 선물을 주는 것이 사실은 아빠, 엄마가 아닌지? 의심도 하기 시작했다. 아쉽지만 산타 할아버지는 올해까지만 오시는 걸로... 더보기
크리스마스 제 블로그 방문하시는 모든 분들. 행복한 크리스마스 되세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