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베이징 올림픽 남자농구 예선

독일vs브라질 8강전. 베이징 올림픽 남자농구 최종예선 경기입니다. 독일 vs 브라질 8강전. 독일이 78-65로 승리하면서 4강에 진출했습니다. 1쿼터를 14-13으로 마쳤던 독일은 2쿼터들어 크리스 케이먼이 리바운드를 장악하고, 데몬드 그린, 파스칼 롤러, 코나드 위스키의 삼점슛이 폭죽처럼 터지면서 경기를 20점차로 앞서가면서 승기를 잡았습니다. 브라질 팀의 수비가 나쁘진 않았는데 이날 독일의 슈터들이 날이었습니다. 오픈찬스에서 던지면 다 들어갔거든요. 물론 오픈 찬스를 만들어내는 독일팀의 팀 플레이가 뛰어났기도 했습니다만. 하지만 3쿼터부터 브라질이 수비를 정돈하고 나오면서 경기가 다시 박빙으로 흘렀습니다. 특히 4쿼터에 보여준 브라질의 올코트 프레스+트랩+지역방어를 적절히 섞은 수비에 독일은 전혀 대응을 못하고 4쿼터에.. 더보기
베이징 올림픽 남자농구 최종예선 다른 나라 경기들. 우리나라도 떨어졌으니 이제 마음 비우고 다른 예선 경기들이나 좀 봐야겠습니다. 어차피 남의 잔치 뭐 볼게 있나 싶지만 또 그게 그렇게 되지가 않는군요. 큼. - 독일 vs 카보 베르데 크리스 케이먼-덕 노비츠키 콤보를 볼 수 있는 경기였습니다만, 상대팀이 너무 약체였습니다. 104-68로 독일 승리였구요. 별다른 전술 없이 개인기로 밀어부쳐도 독일이 충분히 가져가는 경기였습니다. 크리스 케이먼이 탑에서 볼을 잡고 드리블 돌파 후 득점을 성공시킬 정도였으니까요. 독일팀이 새로운 선수들을 수혈해서 조직력이 전만 못하다고 해도 역시나 뉴질랜드나 카보 베르데에게 잡힐 팀은 아니네요. - 브라질 vs 레바논 브라질이 94-54 40점차 승리를 거둔 경기였습니다. 레바논은 팀의 조직력이나 개인 기량에서 도저히 브라.. 더보기
덕 노비츠키가 이끄는 독일 대표팀 독일 로스터를 보면 딱 드는 생각이 "노비츠키 원맨팀"이라는 생각입니다. 요즘은 각 팀마다 두세명씩은 있는 NBA 선수도 없구요.(물론 클리퍼스의 크리스 케이먼이 뒤늦게 합류하긴 했지만요) 유럽 명문리그에서 뛰고 있는 선수들도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죠. 하지만 독일은 유럽의 농구 월드컵이라 불리는 유로바스켓 2005에서는 준우승, 유로바스켓 2007에서는 5위를 차지했습니다. NBA MVP를 수상한 덕 노비츠키가 유럽무대에서 거의 막을 수 없는 선수이긴 하지만, 슈퍼 에이스 한 명으로 저정도의 성적을 낼 정도로 유럽무대가 만만하지는 않다고 생각하거든요. 유로바스켓 2007을 통해 독일 팀 경기를 보면서, 독일이 유럽의 강호로 군림할 수 있는 이유를 조금이나마 알 수 있었습니다. 독일은 네임벨류가 높은 선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