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악 이야기/음악 이야기

2017.09.11. 음악 이야기

1. Arch Enemy 새 앨범 "Will To Power" 발매

스웨덴의 멜로딕 데스 메탈 밴드 아치 에너미의 10번째 스튜디오 앨범 "Will To Power". 안젤라 고소우에서 알리사 화이트 글러즈로 보컬리스트가 교체된 후 두번째 앨범이다. 벅스에서 새 앨범을 들어보고 있는데, 기존의 아치 에너미의 음악 테두리 안에서 알리사의 클린 보컬의 사용 등 새로운 시도를 많이 한 것 같다. 이런 변화는 개인적으로는 나쁘지않다. 바로 위시 리스트에 등록.



2. L.A Guns의 신곡 "Christine"

80년대~90년대 초 글램메탈계를 풍미했던 L.A 건스의 새 앨범 "The Missing Peace"가 2017.10.13. 발매될 예정이다. 전성기 라인업 중에서 핵심이었던 보컬 필 루이스와 기타리스트 트레이시 건스가 오랜만에 뭉쳐서 만들어낸 작품. 지난 번에 선공개된 곡 "Speed"가 정말 괜찮아서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이 큰데, 이번엔 새 앨범에 수록된 파워 발라드곡 "Christine"을 공개했다. 글램 메탈에는 역시 파워 발라드가 빠질 수 없지. 


3. Sam Smith 신곡 "Too Good At Goodbyes"


기다리고 있던 샘 스미스의 신곡이 공개되었다. 1집 수록곡인 "Stay With Me" 를 떠올리게 하는 가스펠 분위기의 곡. 좋구나 좋아. 새앨범 빨리 내주세요.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