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악 이야기/음반 구입과 수집

3월 음반 구입







3월에 주문해서 4월에 받았으니 4월 음반 구매라고 해야할까요? 홀홀.


3월에 spun.com에서 이벤트 할 때 구입한 음반들입니다. 50달러 이상 구입시 해외 배송 무료 이벤트였고요. 그동안 위시리스트에 담아놨던 CD로 50달러 맞춰서 주문했습니다. 3월 23일에 주문해서 4월 13일에 받았으니 배송에 대략 3주 걸렸네요. 지난 번 보다는 일주일 정도 더 걸렸습니다.


구입한 음반을 간단하게 소개해보면

먼저 Megadeth의 음반 들입니다. 86년에 발매된 "Peace Sells... But Who's Buying?" 과 88년에 발매된 "So Far, So Good... So What!" 입니다. 모두 메가데스의 초창기 앨범들이죠.

이번에 이 두 앨범을 구입하면서 메가데스의 정규 스튜디오 음반을 모두 모으게 되었습니다.

메가데스 페밀리 모여서 기념 촬영 한 컷.




다음은 Slayer의 83년 작품 "Show No Mercy" 입니다. 슬레이어의 데뷔 앨범이기도 하죠. 테입으로만 전체적으로 베놈(Venom) 분위기가 많이 나는데요. 개인적으로 이 앨범에 수록되어 있는 "The Antichrist" 의 기타리프를 아주 좋아합니다.


그리고 Scorpions의 79년 앨범 "Lovedrive" 입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추억의 올드 팝으로 많은 인기를 었고 있는 "Holiday" 와 "Always Somewhere" 같은 곡들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스콜피언즈 초창기 앨범커버들이 야시시한 것들이 많은데 이 앨범 커버도 역시 그렇습니다. 하하. 안타까운 소식도 있는데요. 스콜피언스가 올해 발매한 "Sting In the Tail"을 마지막으로 해체를 선언했습니다. 아오..이럴 줄 알았으면 내한공연했을때 챙겨보는 건데..조만간 스콜피언스의 이 앨범도 구매해야겠네요.


 


마지막으로 Artillery의 90년도 앨범 "By Inheritance" 입니다. 이 앨범은 소문이 너무 자자해서요. 그동안 들어 보고 싶었죠.
Forbidden의 "Forbidden Evil" 과 이 앨범을 두고 고민을 했었는데, 결국 요 앨범으로 결정했습니다. Forbidden의 앨범은 아쉽지만 다음 기회에.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