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산 KTF

KBL 시즌 종료. 울산 모비스 우승!! 1쿼터에 케텝이 모비스 수비에 버벅대면서 미친듯이 턴오버를 해대더니 결국엔 졌네. 3쿼터였나 4쿼터였나 케텝이 4점차까지 따라붙은 것 보고 쉬하러 화장실 갔다왔는데 순식간에 14점차가 돼있었다. 무슨 일이 있었나? 양동근의 크레이지? 우지원의 크레이지? 크리스 윌리엄스의 크레이지? 암튼 화장실 갈때하고 와서 볼때 경기분위기는 많이 달라져 있었다. 아까비 제일 중요한 장면을 놓쳤으니... 이러나 저러나 울산 모비스 우승 축하. 케텝도 아쉽겠지만 1승 3패로 몰린상황에서 7차전까지 경기를 끌고오면서 참 잘 싸웠다. 오랫만에 7차전까지가는 재미있는 시리즈였다. 올시즌 KBL이나 아마농구에도 관심을 많이 가지려고 노력했었는데 어째 잘 되었나 모르겠다. 경기장도 3번정도 찾았었고, 중계도 시간나면 챙겨보려고 노력.. 더보기
홈에서 1승.. 반격에 성공한 KTF 1,2차전을 모두 4쿼터만 달랑보는 바람에 3차전은 좀 제대로 보려고 했는데 또 7시 시작이라고 착각을 하고 있다가 뒤늦게 깨닫고 부랴부랴 중계를 봤는데 3쿼터였다.아..타이밍 참 못잡네. 4차전은 6시부터 보면 되겠지.큼. 1,2차전에서 전반전 잘하다가 3쿼터에 말리면서 역전패한 KTF는 3차전에는 3쿼터에 사활을 걸고 나왔는지 타이트한 수비를 바탕으로 경기를 잘 풀어갔고, 이 분위기를 4쿼터까지 이어가서 모비스의 끈질긴 추격을 따돌리고 2패뒤 귀중한 1승을 거뒀다. 케텝은 오늘 로테이션 수비가 정말 좋았고, 맥기가 다수의 블록슛을 포함하여 골밑을 아주 잘 지켜줬다. 특히 신기성이 우지원과 매치업이 되었을때 더블팀, 핼프 수비라던지, 윌리엄스나 양동근이 돌파를 할때 송영진등의 핼프 수비의 타이밍이 정말.. 더보기
파스코의 심판 폭행!!! 결국 대형사고가 터지고 말았다. 오늘 부산 KTF와 창원 LG 세이커스의 KBL 플레이오프 2라운드 3차전에서 창원의 파스코가 상대의 거친 파울에 흥분을 참지 못하고 폭발해버렸다. 2차전에서는 부산의 맥기가 심판판정에 항의하면서 심판에게 박규를 날리며 폭언을 해서 물의를 일으켰는데 바로 다음 경기에서 또 이런 일이 일어나고 말았다. 맥기는 결국 징계로 3차전에서 나오지 못했다. 맥기가 나오지 못하는 부산은 3차전에서 파스코에게 계속 파울을 하는 작전으로 나왔다. 외국인 선수가 2명뛰는 1쿼터는 자유투가 약한 파스코에게 파울로 때우고 외국인 선수 1명이 뛰는 2,3쿼터에 승부를 보려는 작전인 것 같았다. 파스코는 계속 파울을 당했고 자유투를 던졌다. 그러다가 장영재의 파울에 분을 참지 못하고 장영재와 최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