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농구 이야기/NBA

굿바이~~크리스 웨버






올시즌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로 컴백했던 크리스 웨버가 부상을 이기지 못하고 결국은 은퇴를 선언했습니다.


NBA를 보기 시작하면서 처음으로 좋아했던 선수였습니다.. 크리스 웨버.


저만의 프랜차이즈 스타가 경기를 뛰는 모습을 이제는 볼 수 없게 되었네요.


커리어 내내 부상으로 인해 자신의 재능을 완벽하게 펼쳐보이지 못했던 웨버인지라, 은퇴가 더 아쉽게 느껴집니다.


15시즌 동안 즐거웠습니다. 그리고 감사했습니다.


굿바이...크리스 웨버.




<사진으로 돌아보는 크리스 웨버의 커리어 - NBA.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록 한 번도 유니폼을 입지 않았지만 크리스 웨버는 1993년 드래프트에서 올랜도 매직에 전체 1번으로 지명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993년 드래프트 당일 서로 트레이드된 웨버와 앤퍼니 하더웨이가 서로의 모자를 교환하고 있다. 웨버는 워리어스로, 하더웨이는 매직으로 맞트레이드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데뷔시즌부터 날라다녔으며 1994년 신인왕을 차지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7.5득점 9.1리바운드. 크리스 웨버의 데뷔시즌 성적은 신인황을 타기에 충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골든 스테이트에서 한 시즈만을 뛰었으며 두번째 시즌에 워싱턴 불리츠로 트레이드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싱턴으로 트레이드 된 웨버는 미시건대학시절 팀동료였던 주완 하워드와 다시 만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워싱턴에서 4시즌을 보냈으며 1996~97시즌 불리츠를 플레이오프로 이끌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자신의 커리어동안 11번에 걸쳐서 평균 20+ 득점을 기록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998년 5월 14일 웨버는 워싱턴에서 새크라멘토 킹스로 트레이드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새크라멘토에서 6시즌을 뛰었으며 매시즌 킹스를 플레이오프에 진출 시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킹스에서 보낸 첫시즌. 웨버는 커리어 최고인 경기당 평균 13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1997년 월드챔피언십 미국대표팀에 뽑히기도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0~2001시즌 웨버는 커리어 하이인 경기당 27.1득점을 기록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크라멘토에서 두번째 시즌에 웨버는 커리어 최다인 75경기에 출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킹스시절 웨버의 득점력은 거칠 것이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0년 플레이오프 1라운드 4차전에서 레이커스에게 승리를 거둔 킹스와 웨버가 팬들의 환호를 받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2005년 2월 킹스에서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로 트레이드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웨버는 필라델피아 소속으로 한 시즌 반을 뛰었다. 그리고 2007년 1월 디트로이트 피스톤즈에 합류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트로이트 소속으로 뛴 43경기중 42경기에 선발출전한 웨버는 평균 11.3득점을 기록했다.>

  • Favicon of https://hyunby1986.tistory.com BlogIcon 턴오버 2008.03.27 15:36 신고

    아까 알럽에 들어갔다가 이거 보고 놀랐습니다. 어느새 그의 시대도 막을 내리고 말았군요. 킹스의 전성기를 이끌던 그의 모습이 아직도 눈에 선한데요...

  • Favicon of http://blog.naver.com/inoue31 BlogIcon 토오루 2008.03.27 18:50

    하아. ㅠㅠ

    사진 정말 멋있네요. 이름만으로도 절 감동시키는 남자. 크리스 웨버뿐이었는데, 정말 아쉽게 됬습니다.

  • Favicon of https://neoroomate.tistory.com BlogIcon Roomate 2008.03.27 21:35 신고

    참 많이도 옮겨 다녔군요.-_-;
    부상도 자신의 뜻대로 되는 게 아니고, 새가슴도 뭐 어쩔 수 없는 것이지만 시즌 내내 부상으로 빠졌던 인간이 플옵에 올라가서 팀 동료들을 비난하는 거, 그것만 아니었어도 이렇게 미워하진 않았을 텐데... 참 재능이 아까운 선수입니다.

  • Favicon of http://blog.naver.com/withunu BlogIcon 마마 2008.03.27 22:49

    C Webb 좀 많이 아쉽네요... 그넘의 부상이 몬지...ㅜㅜ

    하여간 웨버는 6'7 이상의 키에서는 제일 미남자인 듯!

  • Favicon of http://blogsports.sportsseoul.com/ BlogIcon 블로그스포츠 2008.03.28 09:41

    안녕하세요. 폭주천사님. 블로그스포츠입니다.
    크리스 웨버가 은퇴를 했군요. 사진 잘 보았습니다.
    그리고, 위 포스트를 3/28 블로그스포츠 헤드라인으로 반영했습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www.wildrogal.com BlogIcon rogal 2008.03.28 12:39

    음 동영상이 감동적이네요. 사진 잘봣습니다:)

  • 웨버 2008.03.28 12:51

    글과 사진 잘봤습니다.
    결국 은퇴했군요...뭔가좀 많이 아쉽네요.. 볼거리가 이제 하나 줄었다고 할까...

    사진설명중에
    날라다녔으며>>>날아다녔으며 로 고치셨으면 합니다.

  • Favicon of http://iverson.tistory.com BlogIcon 우주인간 2008.03.28 19:20

    앤써 팬으로 필리 시절엔 웨버를 여러가지 이유로 좀 미워했지만...
    원래는 좋아하는 선수였죠.
    하지만 가지고 있던 가능성에 비해 제대로 꽃 피우지 못하고
    부상과 트레이드...
    어찌보면 참 불운한 빅스타인것 같아요.
    은퇴 기사를 보고 참 아쉬웠습니다.

  • Favicon of http://njworange.tistory.com BlogIcon 페니매니아 2008.03.28 20:33

    -드래프트 당시 페니 머리는 정말 멋지군요!

    -_-:Q

  • chris webber 2008.03.28 23:06

    감사히 잘봤습니다! ^ ^
    바클리.캠프.웨버로 이어지는 나만의 pf라인..
    그의 앞날에 축복이 함께하길...

  • 삭5021 2008.03.29 08:57

    지금까지 이룬것 보여준것보다 더 많은걸 이룰수있었고 보여줄수있는 선수여서 이번 은퇴가 아쉽습니다

  • Favicon of http://jacknizel.egloos.com BlogIcon 오렌지 2008.03.29 14:53

    오랜 선수들의 은퇴는 어제나 마음을 들었다 놨다 하는 것 같습니다. 스탁턴, 레지 밀러 옹 모습을 엊그제까지 본 것 같은데 웨버가 벌써 은퇴를 하다니...참 복잡한 감정을 가지게 하는 선수입니다. 정말 더 좋은 커리어를 가질 수 있었는데..

    • Favicon of https://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8.03.29 17:51 신고

      현역으로 뛰던 선수들이 은퇴하면 새로 등장하는 선수들에게 관심이 옮겨가기 마련인데, 웨버는 제가 처음으로 좋아했던 선수인지라 아쉬움이 더 크네요.

  • 레드보이 2008.03.29 18:24

    처음엔 참 싫어했던 선수가 다시 nba를 보게 만든 선수가 된다는 것이 참 아이러니하네요. 제겐 웨버가 그런 존재였습니다. 플레이스타일은 싫어해야 맞는데 너무나 좋아서(제가 좋아하는 웨버는 킹스 시절 뿐이지만...) 그를 잊지 못하게 만든다는 것 자체가... 너무 아쉽네요. 자기 재능을 다 발휘못한 대표적인 선수가 되버린 것이...

  • Favicon of https://kkongchi.net BlogIcon kkongchi 2008.03.30 01:32 신고

    역시 킹스 유니폼 입던 시절이 최고였던 것 같습니다. 제이윌과의 콤비가 정말 멋졌었는데...

    • Favicon of https://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8.03.30 19:47 신고

      그 당시 NBA가 파업으로 단축시즌을 치루고 인기가 시들할 분위기였는데 동부의 빈스 카터, 서부의 제이슨 윌리엄스와 웨버의 킹스가 바람몰이를 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 페니 2008.03.30 03:06

    가장 매력있다고 느낀 두팀중 하나였던 2000년대 초반 킹스였습니다.. 비비, 크리스티도 좋아했지만 듬직한 리더 웨버가 있었기에 가능했겠죠... 쓸쓸한 은퇴, 화려한 재능...... 씁쓸하네요~~

    • Favicon of https://wwangel.tistory.com BlogIcon 폭주천사 2008.03.30 19:48 신고

      2000년대 초반 킹스의 경기는 지금의 선즈와는 다른 형태의 볼만한 공격농구였었죠. 이제 뿔뿔히 흩어졌고 선수들도 하나둘 은퇴하고..아쉽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