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콕이의 일용할 양식들 도착

사는 이야기/고양이

by 폭주천사 2007. 10. 20. 13:09

본문

캣푸드(http://www.catfood.co.kr/)에 주문했던 콕이 모래랑 사료가 도착했다. 이것으로 콕이도 또 한 달 살아가겠군.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뭐가 도착했나 점검중인 콕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른쪽부터 사료 로얄 케닌 어덜트, 화장실 모래 키티 스마일, 서비스로 보내중 캔와 샘플 사료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콕이가 자꾸 비닐을 뜯어먹어서 걱정이었는데 캣푸드 밥집아저씨가 해결책을 제시해줬다. 친절하시기도 하시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콕이 밥. 로얄 케닌 어덜트.포장이 조금 바뀐 건가? 녹색포장이었던 것 같은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표지에 귀여운 고양이가 인상적인 화장실 모래 키티 스마일. 처음에는 에버크린 종류를 썼었는데 먼지가 많이 나고 고양이한테 않좋다는 이야기를 들어서 고민 끝에 바꿨다. 3달정도 되어 가는데 콕이도 잘 쓰고 있다. 친환경제품이기도 하고 냄새도 잘 잡아준다. 가격도 저렴해서 대만족>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샘플로 온 캔과 사료들 그리고 장난감 쥐돌이. 콕이는 장난감에는 영 관심이 없어서 쥐돌이는 별로 쓸모가 없다. 하지만 캔은 아주 밝힌다. 먹는 것에만 관심이 있는 콕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서비스로 보내준 털뭉치 장난감. 다시 한 번 말하지만 콕이는 장난감에 별로 관심이 없다. 먹는 것만 땡큐..-_-;>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뭐니뭐니해도 콕이가 제일 좋아하는 것은 종이박스. 박스가 있으면 하루종일 혼자 논다. 이번에 온 택배 박스도 역시 콕이 차지>


'사는 이야기 > 고양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뻥튀기 먹는 고양이  (16) 2008.03.02
고양이 목줄 조심하세요.  (14) 2008.01.24
고양이하고 말이 통했으면  (14) 2007.12.24
고양이와 빼빼로 게임을  (18) 2007.11.12
행운을 부르는 고양이  (4) 2007.09.07
귀찮다. 건들지마라~~  (4) 2007.08.25
고양이 세수  (8) 2007.07.31
고양이 화장실 모래 교체  (3) 2007.05.11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