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악 이야기/공연 이야기

메가데스, 린킨 파크, 스콜피언즈 내한

갑자기 무슨 일이지? 10월~11월에 걸쳐서 걸출한 밴드 3팀이 우리나라에서 공연을 한다.


메가데스는 10월 28일. 서울 올림픽공원내 올림픽 홀.- 이미 인터파크에서 예매중.

스콜피언즈는 10월 26일 서울. 28일 부산. 서울은  잠실 실내체육관. 9월 17일부터 예매시작.

린킨 파크는 11월 30일. 올림픽스타디움. .10월 4일부터 예매시작.


작년에 메탈리카가 왔을때 예매까지 했음에도 불구하고 못갔던 아픈 기억이 있는데. 이번에는 한 번 가줘야겠다.

그럼 어떤 밴드 공연을?

한때 나에게 최고의 밴드였던 메가데스. 데이브 머스테인의 부시 지지발언이후 애정이 좀 식긴했지만 그래도 그들의 속사포같은 연주와 머스테인의 냉소적인 보컬을 직접 접할 수 있는 기회.

린킨 파크. 솔직히 가서 놀려면 린킨 파크가 제일 좋지 않을까?

스콜피언즈. 역전의 노장. 그들의 라이브 실력이야 이미 정평이 나있고. 난 이들의 새 앨범도 샀잖아.

가격은 거기서 거기인듯한데.  흠. 아무래도 락에 문외한인 와이프랑 같이 가서 즐기기에는 스콜피언즈가 제일 무난하지 않을까?